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오뚜기(일명, 갓뚜기)에서 새로 출시한 라면 리뷰입니다.

요즘 중딩들 사이에서 한창 핫한 라면이라고 하네요.

바로 "쇠고기 미역국라면"입니다.

호기심에 한 팩을 사왔는데, 라면을 보자마자 "이거 완전 맛있다고 소문난 라면인데..." 라며 

중딩 따님이 반색을 하네요.


포장을 살펴보니, 일반 라면처럼 4분 30초 이상을 끓이는 것이 아니라  딱 2분만 끓이는 것이네요.


조리법을 살펴봤습니다. 

1. 물 500ml를 넣고 건더기 스프를 넣고 물을 끓입니다.

2. 물이 끓으면 액체스프와 면을 넣고 2분간 끓입니다.

뭐.. 시간이 2분이라는 것 외에 딱히 다른 것은 없네요. 


내용물을 살펴보겠습니다. 

건더기스프, 액체스프 그리고 면 입니다.

면말이 가늡니다. 오뚜기의 스낵면과 같은 면을 사용하는 것 같습니다. 


물을 끓이고 건더기스프를 넣었습니다. 

미역이 확 퍼지면서 미역국 모양이 나네요. 

미역국 냄새가 그럴싸합니다. 


액체스프를 넣었습니다. 

색깔만 보면 익숙한 빨간국물이 아니라서 좀 어색합니다. 


마지막으로 라면을 넣고 타이머를 맞춰 2분을 끓입니다. 


미역국라면이 완성되었습니다.

이제 천천히 먹어볼까요? ^^


국물의 맛은 아주 좋습니다. 

밥을 말아먹으면 좋다는 문구를 왜 강조하는지 알겠네요.

맛있는 미역국 맛이 납니다. 


물을 500ml보다 약간 더 넣어서 그런지 면발은 약간 싱거웠습니다. 

면발에 미역국이 잘 안베인 것 같네요.

그래서인지 스낵면 먹는 느낌이 좀더 강했습니다. 


전체적으로 맛있는 편입니다. 

얼큰한 라면만 먹어서 그런지 처음에는 좀 어색했지만

먹을수록 맛있네요. 

중딩 따님도 맛있다고 잘 먹습니다. 

밥과 함께 내놓으면 주말 점심꺼리로 괜찮겠네요. ㅎㅎ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