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신형 스마트폰 아이폰 X와 갤럭시 노트9의 외관을 간단히 비교해 봤습니다. 

무엇보다 두 스마트폰의 케이스를 제거하고 보니 눈에 띄는 차이점이 있네요.


먼저 크기입니다. 

아이폰 XS와 갤럭시 노트 9를 비교하는 것이 맞겠죠. 

왼쪽이 아이폰X, 오른쪽이 갤럭시 노트9입니다. 

갤럭시 노트9이 확실히 시원시원하네요. 


다음은 뒷면입니다. 

왼쪽이 아이폰, 오른쪽이 갤럭시입니다. 

카메라 위치가 완전 다릅니다.

아이포은 왼쪽에 세로로, 갤럭시는 중앙에 가로로 위치하고 있습니다. 




카메라를 자세히 보니 

아이폰은 카툭튀네요.

이렇게까지 튀어나올 필요는 없을텐데, 

케이스를 사용하지 않으면 외관의 카메라 부분에 흠집이 잘 생길 것 같습니다. 


이에 반해 갤럭시 노트9의 카메라는 상대적으로 튀어나온 정도가 덜 합니다. 

완전한 평면은 아니지만 카툭튀 정도는 아니네요. 

이 점은 마음에 듭니다. 

그동안 줄곧 아이폰만 사용해왔었는데, 지금은 갤럭시 노트9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갤럭시 노트9의 매력도 무시할 수 없네요. 

참 편하게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특히, 교통카드까지 되는 삼성페이는 정말 편리하네요. ㅎㅎ


Comment +0

갤럭시 노트9의 개봉기와 짧은 후기를 올렸습니다. 

노란색 펜이 강렬한 갤럭시 노트9 개봉 및 사용후기


갤노트9의 관심이 높아서인지 아니면 

받았던 높은 관심에 비해 기능이 그저그래서인지 많은 분들이 "갤럭시 노트9"으로 짧은 글을 찾아주셨습니다.


저는 메모를 좋아하는 편이라

이번에 갤럭시 노트9을 사용하면서 노트 기능에 대해서 여러가지 테스트를 하게 되었는데요.


보통은 스마트폰을 켠 상태로 펜을 꺼내 

에어커맨드 상태에서 노트를 열거나 펜으로 스마트폰을 컨트롤 했었습니다. 


전부터 그게 익숙해서 당연히 그 순서로 사용을 했었는데요.

갤노트9을 켜지 않은 상태에서 펜을 꺼냈다가 즉시 메모할 수 있는 기능이 나타나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ㅎ~ 이런 기능이 있었네요. 

펜을 꺼내서 바로 갤노트9의 바탕화면에 메모를 할 수 있었습니다. 


전화하다가 급한 메모를 할 때,

지하철에서 뭔가 끄적거릴 때,

상대방과 이야기하다가 간단한 설명을 할 때

이런 저런 상황에서 참 유용하게 쓰일 기능입니다. 


아이폰에서 넘어오길 정말 잘했네요.

이런 신박한 기능이 있는지 정말 몰랐었거든요.

ㅎㅎ ~

갤럭시 노트9을 좀더 연구해봐야겠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