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복권에 대한 꿈은 늘 있는 것 같습니다.

직장인 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에게 일주일을 버티게 하는 힘이죠. ^^

저도 매주 로또복권을 사는 편입니다.

토요일 밤이나 일요일에 꽝~~ 된 복권을 보면서 아주 조금 허탈해 하긴 하지만

복권(로또)를 살 때 만큼은 누구보다 큰 상상을 합니다. ㅎㅎ


복권에 대한 뉴스를 간혹 보다 보면 

해외 특히 미국은 파워볼, 메가볼 등의 복권 당첨금이 몇개월씩 이월되다가

수백억, 수천억원의 당첨금을 받는 1등이 나왔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엄청 부러운 소식이죠.

그래서, 같은 금액이면 미국 복권을 사볼까?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미국 복권, 미국 로또, 미국 복권 구매 대행 등의 키워드로 검색을 좀 해봤더니

역시나 여러 사이트가 나오네요. 


회원가입 후 충전을 하면 

미국 현지에서 복권을 구매대행하거나 공동구매한다는 방식이 대부분입니다. 


여기서 한가지 의문이 생겼습니다. 

1. 진짜로 현지에서 구매할까? 

2. 그럴 일은 거의 없지만 1등에 당첨되면 정말 돈을 줄까?


문득 예전 생각이 났습니다.

아는 사림이 예전에 인터넷 경마 사이트를 차려놓고 돈을 벌었던 적이 있었습니다. 

(지금은 아닙니다. ^^)


그래서 물어봤죠?

진짜로 마권을 구매해서 사용자에게 주느냐?

아니라고 했습니다. 


어차피 경마 결과를 맞출 확률도 낮지만 

맞추더라도 낮은 금액의 배당금을 가져가기 때문에 

실제 경마 결과를 보고 그 결과에 맞는 사람이 있으면 해당 배당금을 주면 된다고요.


대부분의 베팅금액은 그냥 배당금없이 자기 수중으로 들어온다고 했습니다.

실제 마권을 구매하진 않는다구요.

그러다, 만약 1등을 맞추면 배당금이 엄청 날텐데 그럼 망하지 않느냐?

그러면 바로 사이트 폐쇄하고 사라지면 된다고 했습니다. 

본인 명의로 사이트를 개설하지 않고, 대포통장을 쓰면 된다구요. 



해외 복권 구매도 그런 방식을 쓰지 않을까 의심해 봅니다.

몇몇 사이트를 보니 

분명 미국에서 운영하는 사이트라고 하면서 

개인정보보호는 한국의 약관의 떡하니 올려놓은 것으로 보아 

의심이 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파워볼, 메가볼의 당첨 확률이 정말로 낮지만

사람 일은 모르는 일!!

미국 복권 구매시 정말 잘 확인해보고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Comment +0